top of page

스타벅스 성탄 머그컵 ‘44만개’ 리콜..‘화상-자상’ 위험


<기사>

인기가 높은 스타벅스 세라믹

머그컵 44만여 개가 전면 리콜됐습니다


소비자제품안전위원회는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까지 판매된

홀리데이 기념 스타벅스 세라믹

머그컵을 리콜한다고 밝혔습니다


뜨거운 액체를 담거나 전자레인지에 돌리면

손에 화상 또는 열상을 입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리콜 제품은

'홀리데이 기프트 머그컵 2개 세트'와

'스타벅스 클래식 코코아 머그컵' 등입니다


해당 제품을 제작한 네슬레는

지금까지 총 12건의 피해 신고가 접수됐으며

이중 10건은 해당 제품 사용으로 인한

화상과 출혈 등으로 이어지기도 했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제품은 온라인과

월마트와 타겟 등에서 판매됐으며

리콜하기 위해서는 네슬레 홈페이지를 방문하면 됩니다

 

조회수 4회댓글 0개

תגובות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