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실업수당 청구 또 하락..민간고용 큰 폭 증가





<기사>

미국의 노동시장이

여전히 뜨겁다는

지표들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실업수당을 청구하는

사람은 줄어든 반면

민간 부문 고용은 시장의 예상을

뛰어넘는 증가세를 보인겁니다

연방 노동부는

지난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전주보다 1만9천 건 감소한

20만4천 건으로 집계됐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전문가 전망치

22만 건을 하회한 결과로

최근 14주 사이 최저치입니다

지난달 대기업들은

팬데믹 직후 최다인

15만 천 건의 일자리를 줄였으나

500인 이하 중소기업들이

고용을 대폭 늘린 것이 이유로 꼽힙니다

인플레이션을 잡기 위한

미 연방준비제도의

공격적인 금리인상에도 불구하고

아직 노동시장이 식지 않았음을

시사하는 잇단 발표들은

당분간 연준의 통화긴축 기조가 계속될 가능성에

무게를 싣고 있습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