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바인 30대 한인 반려견 절도 혐의로 기소






<기사>

차에 남겨진 반려견을 훔친 뒤

돌려주는 조건으로 돈을 요구한

한인 남성이 체포됐습니다


얼바인 경찰은

남성 한 명이 유니버시티 타운센터 주차장에서

차에 남겨진 반려견을 훔치는 장면이

CCTV 화면에 포착됐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 남성이 플러튼에 거주하는

올해 38살의 얼 최 씨로 확인했습니다


경찰은 최씨가 이후

반려견을 찾는 다는 게시글을

올린 주인의 SNS를 통해

연락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은 거래 현장에 나온

최 씨를 체포했고

절도 혐의로 기소했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