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시 PCR 검사..48시간 기준?




<리포트>


한국을 방문하려면

의무적으로 지참해야하는

PCR 음성 확인서.


그런데 한국 출발일 기준

48시간 이내 검사한

PCR 음성 확인서에 대해

혼동이 잇따르고있습니다.


<헬레나 리 ㅣ 한국 방문 예정자>

PCR 검사를 받으라고 하는데 48시간 기준이 어떻게 되는지 궁금하고 어디서 받아야 하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48시간에 대한 기준은

무엇일까요?


PCR 검사소 관계자는

48시간 기준은

PCR 검사 샘플을 채취한날이 아니고

PCR 검사 결과가 나온 날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일반적으로

PCR 검사 샘플을

실험실에 보내면

다음 날 아침에

검사가 나온다고덧붙었습니다.


<권두안 ㅣ PCR 검사소 매니저>


한국으로 4월 7일 출발한 경우

4월 5일 00시 이후

검사한 서류만인정한다는 겁니다.


PCR 음성 확인서 2본을 받는데

1본은 미국 공항에서

또 다른 1본은 한국 공항에서

제출해야 합니다.


<스티브 조 ㅣ 삼호관광 전무>

48시간 이내에 검사한 결과지가 필요합니다. 2장이 필요합니다. 1장은 미국 그리고 다른 1장은 한국에서 필요합니다.


전문가들은

새벽 0시 넘어서 떠나는 항공편으로

한국을 방문할경우

48시간이 넘을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필요하다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