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방 하원/ 한국인 전문직 취업비자 법안 처리..상원은 미지수



<리포트>


한국인 전용

취업비자 신설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연방 하원은

최근 한국인 전용

전문직 취업비자, (E4)를

신설하는 내용의

법안을 통과시켰습니다. 한국 동반자법 수정안으로

지난 4일

하원을 통과한

미국 경쟁력법안에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통과된 수정안은

한국 국적자에 대해

연간 최대

만5천 개의 취업비자를

발급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정보기술 IT와

엔지니어링 그리고

수학, 물리학, 의학 등

전문 분야의 대학 졸업 이상

학위 소지자를 대상으로 하고 있습니다.


이 법안은 민주당

제리 코널리 하원 의원과

공화당 영 김 하원 의원이

지난해 공동 발의했습니다. 이 법안이 최종 통과되면

한국도 H1B 비자와 무관하게

연간 최대 1만5천 개의

전문직 비자 쿼터를 확보하게 됩니다.


이번에 첫 하원 통과라는

결실을 거두게 됐지만

법안은 상원의 관문을

넘어 대통령의 서명을 받아야

최종 확정됩니다. 연방 상원에서도

유사한 내용의 법안이

지난해 발의됐지만

아직 처리되지는

못한 상황입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