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티어서 LA셰리프 훈련생 25명, 역주행 차량에 치어 부상


<기사>

오늘 아침

사우스 위티어에서 발생한

충돌 사고로

LA카운티

셰리프국 아카데미 소속

후보 등 25명이 부상을 당했습니다.


사고는 오늘 아침 6시 25분쯤

밀스 애비뉴와 트럼볼 스트릿

교차로 인근에서 발생했습니다.


LA카운티소방국에 따르면

역주행 하던 한 차량이

조깅 훈련을 하던

후보생들 무리로 돌진했습니다.


차량은 그대로 전봇대를 들이받고

멈춰 섰습니다.


후보생 부상자 가운데

5명은 중태에 빠졌고

4명은 중상,

16명은 경상을 입고

입원 중이라고

당국은 전했습니다.


운전자는 올해 22살로

경미한 부상을

입었습니다.


LA카운티 셰리프국은

현장에서 운전자

음주 측정 테스트를 진행했지만

혈중알코올농도는

'0'이었다고 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