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재외선거, 투표 개막..“소중한 한 표 행사” 발길 이어져




<리포트>

투표가 시작된

오전 8시부터

한인들의 발길이 이어집니다.

 

제22대

한국 국회의원을

선출하는 재외선거 투표.

 

고국에서 멀리 떠나 살아도

소중한 한 표 행사로

국민의 의무를 다하려는

유권자들의 마음은 같았습니다.

 

<김안나  ㅣ  남가주 브레아 거주>

 

<요한 수녀  ㅣ  LA 거주>

 

지난 2022년

대통령 선거 이후

2년 만에

미주 지역에서 실시된

재외선거 투표.

 

한인 유권자들은

각자 지지하는 후보와

정당에 투표하며

선거 승리를 응원했습니다.

 

<서병국  ㅣ  LA 한인타운 거주>

 

LA 총영사관 관할 지역의

등록 유권자는 

6천 7백여 명.

 

투표 첫날인 오늘

모두 390명이

LA 총영사관에서

투표를 마쳤습니다.

 

<김영완  ㅣ  LA 총영사>

 

LA를 포함한

미주 전 지역 재외공관에

마련된 투표소는 

다음 주 월요일까지

계속 운영됩니다.

 

<황성원 ㅣ  LA 총영사관 재외선거관>

 

오는 금요일부터는

오렌지 카운티와

샌디에이고, 그리고 애리조나주

메사에서도 주말 동안

투표소가 운영됩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조회수 4회댓글 0개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