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조현동 신임 주미 대사 부임.. "모든 면에서 국빈 방문 성공에 최선"


<기사>

조현동 신임 주미대사가

오늘 부임해 미국에 입국했습니다


조 신임 대사는

윤석열 대통령의 국빈 방미와 오는 26일

한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있는 만큼

곧바로 업무에 들어갔습니다


조 신임 대사의 아그레망, 즉 외교사절에 대한

접수국의 사전 동의에 걸린 시간은

역대 주미대사 중 최단기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조 대사는 "2013년 초에 공사로 부임한 지

10년 만에 다시 대사로 부임하게 됐다"면서

"개인적으로 큰 영광이지만

한편 막중한 책임감도 느낀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한미 동맹 70주년을 맞아

곧 있을 국빈 방문이 모든 면에서 성공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조 대사는 19일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신임장을 제정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조회수 4회댓글 0개

留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