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좀비마약' 펜타닐 대응 국제 협의체 출범..중국 압박 강화


<기사>

이른바 '좀비 마약'으로 불리는

펜타닐에 대응하기 위한 국제 협의체가

미국 주도로 출범했습니다. 토니 블링컨 국무부 장관은

'합성 마약 대응을 위한 글로벌 연대회의'에서

"18~49세 미국인 사망의 첫 번째 이유는 합성 약물로

특히 펜타닐"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또 "미국 시장이 포화하자 다국적 범죄 기업들은

이익 확대를 위해 다른 곳으로 눈을 돌리고 있다"며

연대를 통한 합성 약물 제조 밀매 방지의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협의체에는 한국 등 80여개 나라가 참여했는데

펜타닐의 원료를 생산하는 중국을 압박하기 위한

목적도 있다는 분석입니다


미국이 펜타닐 원료 생산국으로 지목한 중국,

펜타닐 제조국으로 지목한 멕시코는 참여하지 않았습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