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즉석식품도 유기농 시대..가격으로 승부



<리포트>


코로나로

2년 만에 재개된

2022년 자연식품 박람회.


3,500여 업체가

참가한 이번 박람회의 테마는

빠르게 즐길 수 있는

유기농 식품입니다.


<마이크 리 ㅣ OKF 매니저>


업체들은 테마와 맞물려

다양한 유기농 즉석식품을 소개하며

치열한 마케팅을 펼치고 있습니다.


업체들은

전자레인지에

데우기만 하면 먹을 수 있는

각 나라의 음식을 소개하며

유기농 즉석식품 시대를

열고 있습니다.


<로렌조 리알리 ㅣ Emilia Food 매니저>

즉석식품과 유기농을 결합시켰습니다. 즉석식품이지만 건강하고 질 높은 음식을 맛볼 수 있습니다.


한국 27개 업체들은

한국 농수산식품유통공사

홍보관을 통해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김민호 ㅣ 한국 농수산식품유통공사 LA 지사장>


한국 업체들도

유기농 즉석식품 트렌트에 맞춰

간편히 먹을 수 있는

유기농 식품을 잇따라 소개했습니다.


<이흥실 ㅣ 한국 인삼공사 미국법인장>


잡채를 비롯해 김치전,

파전과 콩비지 등

유기농 즉석식품을

시장에 내놓고 있습니다.


<지정현 ㅣ Kim’s Choice Food 매니저>


또한 한국 업체들은

자동 생산 시스템을 통해

생산 비용을 낮춰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승부를 걸고 있습니다.


<김경남 ㅣ 예인 T&G 대표>


세계 유기농 식품이

한자리에 모인

2022년 자연식품 박람회는

내일까지 열립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