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증오범죄 갈수록 심각..“신고하고 예방해야”



<리포트>

지난 2년 동안

LA카운티에서 신고된 증오범죄는

모두 929건.


무려 18%나 늘어나면서

지난 20년 동안

두번째로 많이 증가한

범죄 유형으로 나타났습니다.


LA카운티 인권위원회가

오늘 발표한

연간 범죄율 분석에서도

증오 범죄는 지난 8년간

계속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로빈 토마 ㅣ LA 카운티 인권위원회 사무국장>


인종이나 종교,

그리고 성적 성향에 따라

발생한 증오범죄가

모든 부분에서 급증한 겁니다.


팬데믹 기간에는

가장 많이 발생했던

아시안 증오범죄는

25% 나 감소했지만

여전히 두 번째로 많았습니다.


LA카운티 정부와 LA 셰리프국

그리고 LA경찰국 등에선

증오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입니다.


<로버트 루나 ㅣ LA 셰리프국장>

<조지 개스콘 ㅣ LA 카운티 검사장>


LA카운티는

증오 범죄가 발생할 경우

반드시 신고하고

해당 지역의 피해자 지원 프로그램을

이용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증오 범죄 신고는

카운티 정부 핫라인 211번

또는 경찰국과 셰리프국

웹사이트를 통해 접수할 수 있습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