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추방 우려로 한인 서류미비자 메디캘 가입 기피


캘리포니아 주정부가

올해부터 모든 가주민들로

매디캘 서비스가입 자격을 확대했죠


그럼에도 아직 많은 한인들이

추방이나 영주권기각 등의 불안감 때문에

신청을 기피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LA 카운티 커뮤니티클리닉협회의

루이스 맥카티 회장은

서류 미비자들은 여전히 메디칼에 가입하면

불이익을 받을 거라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며

신분 보장이 가능하다고 강조했습니다


한인들의 매디칼 가입을 돕고 있는

이웃케어 클리닉도

개인정보는 이민국과 공유하지 않는다며

두려워 말고 조속히 가입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CA주정부는 메디캘 수혜 자격에서

65세 이상 수혜자의

보유재산 제한 규정을 폐지했으며

1인 기준 월소득이

1,677달러 이하인 경우에도

체류 신분에 관계없이

메디캘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조회수 11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