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출근길 고속도로 점거 “이-팔 전쟁, 중단하라” 시위




<리포트>

오늘 오전  ㅣ  LA 다운타운 110번 프리웨이

출근길에 고속도로 점거 ‘전쟁 반대’ 시위 벌어져..교통 대란

평소 같으면

차량의 행렬이 이어질

110번 프리웨이가

꽉 막힌 채 통행이 멈췄습니다.

 

수십, 수백 대의

차량을 막아선

70여 명의 시위대는

주저앉아 꿈쩍할

생각도 안 합니다. 

 

시위대 ‘70여 명’..110번 Fwy 주저앉아 구호 외쳐

이프낫나우라는 단체는

오늘 오전 9시쯤부터

이스라엘-팔레스타인 전쟁을

당장 종료할 것을 요구하는

프리웨이 점거 시위를 벌였습니다.

 

이 단체는 전쟁을 멈추라는

구호를 외치며

연방정부의 이스라엘 지원을

중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CHP, 시위 한 시간여 만에 불법 집회로 ‘전원 체포’

대응에 나선

캘리포니아 고속도로 순찰대는

이번 시위를 불법집회로 규정하고

오전 10시 20분쯤

시위대 전원을 체포했습니다.

 

무려 한 시간 넘게

이어진 110번 프리웨이 점거로

101번과 5번까지 차량이 밀리면서

아침 출근길은 그야말로

교통대란이 벌어졌습니다.

 

101번-5번까지 교통 대란..시위대와 우격다짐도

오늘 시위 도중에는

도로가 막혀  

성난 운전자들이 시위대와

우격다짐을 벌이기도 했습니다.

 

최근 휴전이 종료되고

가자지구에서 희생자가

다시 급증하면서

워싱턴 DC와 뉴욕 등

전국 곳곳에서 시위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이-팔 전쟁 격화..워싱턴 DC-뉴욕 등서도 시위

지난 월요일에는

워싱턴 DC에서

연방 정부의 이스라엘에 대한

지원 중단을 요구하며

시위를 벌인 40여 명이

경찰에 체포되기도 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조회수 3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