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통합한국관 800만 달러 MOU 체결..한국관 규모 3배 확장>       



<리포트>       


통합 한국관 부스마다

CES를 찾은 사람들로

북적이고 있습니다.

 

CES 에 참가한 업체 관계자들은

새로운 기술과 제품을

설명하느라 분주합니다.

 

라스베이거스

베니션 호텔에 설치된 CES

통합 한국관입니다.

 

올해 최대 규모로 열린 통합 한국관은

MOU 체결로 큰 결실을 맺었습니다.

 

코트라와

산업통상자원부는

CES 통합 한국관에 참여한 6개 사가

800만 달러 이상의 업무협약,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박근형    ㅣ    코트라 LA 관장>

 

한국관에 참여한 기업들은

일반 부스 비용과 비교해

4분이 1 가격만 내면 됩니다.

 

이에 따라

한국관에 참여한 업체들은

정부 지원과 맞물려

MOU 체결까지 성사시키고 있어

시너지 효과를 보고 있습니다.

 

이번 CES 한국관에는

인공지능 AI 기술과 제품을

공격적으로 홍보했습니다.

 

<정길수    ㅣ    AJ2 / J2C  대표>

 

한 기업은

자신이 좋아하는 향과 맛을 기기에 입력하면

취향에 맞는 와인을 찾아주는

기술이 눈길을 끌었습니다.

 

CES 행사장에 마련된

통합 한국관에는

지자체와 대학교 등

총 32개 기관과 443개 기업이

참여했습니다.

 

이는 역대 최대 규모로

지난해 보다 135개 늘어

3배 이상 규모가 커졌습니다.

 

라스베가스에서 SBS 이삼현입니다.

조회수 7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