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하마스 지도자 '지하드' 선언..LAPD, 보안 강화-순찰 인력 증원


<기사>

이런 가운데 LA 를 비롯한 남가주에도

유대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순찰력이 대폭 강화됐습니다


전 하마스 지도자가 오늘을

'글로벌 데이 오브 지하드'라고 선포하고 지지를 촉구한 겁니다


전 세계 각국 유대인들에게

테러가 일어날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면서

LA와 산타모니카, 베버리힐스 등

유대 커뮤니티가 많이 형성돼 있는

남가주 지역 곳곳에는 경찰력이 대폭 강화됐습니다


블레이크 차우 LA 경찰국 부국장은

"현재로서 테러 위협은 없지만

소셜 미디어를 통해 '성전'을 촉구하는 메시지가 전달된 만큼

매우 위험한 상황이라며 당분간 경각심을 갖고 행동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조회수 2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