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하와이행 항공편 '난기류'에 36명 부상





<리포트>


하와이로 향하던

여객기가 난기류를 만나

탑승객 36명이

부상당했습니다.


사고 여객기는

애리조나주 피닉스에서 출발해

호놀룰루로 향하던

하와이언 항공 여객기였습니다.


도착지인

호놀룰루 공항에

착륙하기 30분 전 쯤

강력한 난기류를 만나

최소 36명이 다치고

20명은 응급실로 후송됐습니다.


호놀룰루 긴급의료시스템은

11명의 환자들이

심각한 상태라고

발표했습니다. 또 병원에 이송된

환자들 가운데는

14개월 난 영유아도

포함됐습니다. 환자들은 대부분

머리에 상처를 입거나

자상을 입었고

일부는 의식불명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연방 항공청은

하와이안 항공 35편이

승객 278명과 승무원 10명을 태우고​

호놀룰루로 향하고 있었다고

발표했습니다.


하와이 시각으로

18일 오전 10시 35분쯤

난기류에 대해 보고됐고

이에 대한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