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승무원 LA 피습..외교부“의사소통 가능..경찰 조사 요청”


<기사>

한국 외교부가

지난 15일 발생한 LA다운타운

한국 승무원 피습사건과 관련해

현지 경찰에 철저한 조사를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외교부는

흉기에 찔린 피해자는

수술을 마치고 중환자실로 이송돼

입원 중이며 의사소통은 가능한

상태라고 말했습니다


소식을 들은 피해자 가족은

LA 에 도착했으며

LA총영사관 담당 영사가

병원으로 함께 가는 등

도움을 주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피해자가 완전히 회복 될 때까지는

시간이 더 필요한 상태라고

경찰 영사는 전했습니다


LA 경찰국은 주변 목격자들과 CCTV를

토대로 수사를 진행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