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한국 PCR 검사 완화 검토..비판 확산에 굴복?



<리포트>


높은 검사 비용 등으로

한인들의 한국 방문에

걸림돌이 돼온

PCR 검사 의무 규정.


한국 방역 당국이

해외입국자들에 대한

PCR 검사 완화를

시사했습니다.


추후 방역 상황에 따라

PCR 검사를

신속항원검사로

대체하거나 병행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는 겁니다.


그동안 항공업계와 공항 등은

해외 입국자들에게 요구되는

PCR 검사 음성확인서 제출을

완화해 달라고

요청해왔습니다.


한국인이 출국했다가

입국할 때나

외국인이 한국을 방문할 때

PCR 검사가

출입국을 위축시킨다는 이윱니다.


방역 당국은

신속항원검사에 비해

PCR 검사가

정확도가 높아

당분간은 유지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해외 입국자 증가와

방역 상황 등을 고려해

PCR 검사를 신속항원검사로

대체하거나

병행하는 안도 함께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미국에서

한국을 비행편으로 다녀올 경우

출국 이틀 전과 한국 입국 후

그리고 귀국 하루 전,

모두 3번의

PCR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