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한인타운 인근 명문사립고에 총기난사 협박..교정 전면 폐쇄


<리포트>


LA 한인타운 남쪽

베니스와 노르만디 길이

만나는 부근입니다.


무려 158년 역사를 가진

명문 사립고

로욜라 고등학교가

위치해 있습니다.


보통 때 같으면

학생들로 가득 찼을

캠퍼스는 완전히 비어있고

정문은 굳게 닫혀있습니다.


어젯밤 총기 난사를 예고하는

문자메시지가

일부 학생들에게 전송되면서

오늘 캠퍼스를 전면 폐쇄한 겁니다.


다수의 한인 학생이

재학 중인 이 학교는

이번 총기 위협으로

비상이 걸렸습니다.


<이가연 (가명) ㅣ 로욜라고교 학생 학부모>

학교를 폐쇄했다는 것은 저희도 믿어지지 않습니다. 오늘이 학년 마감하는 전체 미사가 있는 날이어서 더욱 학부모들이, 저를 포함해서, 불안에 떨고 있었습니다.


가톨릭계인

로욜라 고교에는

오늘 천 3백여 명

전교생이 모이는

미사가 예정돼 있었습니다.


학교 측은

오늘 미사는 물론

학기 말 각종 교내 행사를

무기한 연기했습니다.


학교의 신고를 받고

총기 협박에 대해

수사한 LA 경찰국은

결국 신뢰성이 없는

위협으로 판단 내렸습니다.


<워렌 무어 ㅣ LA 경찰국 공보관>

학교 측에서 신고가 들어온 후 직접 현장에서 수사했는데 캠퍼스가 닫혀 있어 위협적 상황은 아니었습니다. 학교는 만일을 대비해 원격 수업을 진행했습니다.


로욜라 고교는

일단 내일까지는

학생과 교직원의

캠퍼스 등교 없이

원격수업을

진행한다는 방침입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조회수 18회댓글 0개

댓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