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마이크 주, 뱅크 오브 아메리카 2인자에






<기사>

뱅크 오브 아메리카 (Bank Of America)

북미지역 글로벌 기업 금융 총괄 책임자에

한인이 선임돼 화제입니다


뱅크 오브 아메리아

글로벌 기업 금융과 투자은행 부분

최고 운영 책임자인 마이크 주씨입니다


이번 임명으로

주 북미 총괄 책임자는

월가 투자 은행에 근무하는

한인으로는 가장 높은 직위에 오른 인물이 됐습니다


북미 지역이 전체 매출의 80% 이상을

담당하는 만큼 BOA 내에서도

회장에 이어 사실상의

2인자 자리에 올라서게 됐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마이크 주 책임자는 7세 때 이민 온 2세로

MIT 공과대학을 졸업하고

한인 금융인 모임인 비영리 단체 KFS를 창설해

한인 젊은이들의 월가 금융계 진출을 도운 인물이기도 합니다 \


또 IMF 당시

한국 정부가 발행한 40억 달러 규모의

외평채 발행 업무를 성사시킨 공로를 인정 받아

한국 재무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