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한인 업주 총격 사건 후 무장..‘강도와 마체테로 맞짱’


<리포트>

편의점에 

검은색 후드를 뒤집어쓴채

나타난 한 남성.

 

갑자기 가게 주인에게

흉기를 휘두르기 시작합니다.

 

갑작스런 공격에 

주춤했던 주인은 

곧 정신을 차리고 

준비한 벌목용 대형 칼,

마체테를 꺼내들고 맞서 싸웁니다.

 

지난 월요일

워싱턴 주 타코마 지역에서 발생한

편의점 무장 강도 사건입니다.

 

<나이프 쿼터민 ㅣ 업주>

 

사건이 발생한 

업소 부근에서는 

지난해 10월 강도사건이 발생해

한인 업주 박 모씨 총격에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목격자>

 

잇따른 강절도 사건에 

치안 불안을 느낀 업주는

만일을 대비해 미리

방어용 무기를 준비했던 겁니다.

 

이번 사건처럼 

자체적으로 무장을 하는 경우가

 

소매 업주들이 

주변에 많이 늘었다는 겁니다.

 

<나이프 쿼터민 ㅣ 업주>

 

업주의 마체테 반격에 

달아났던 용의자는

다시 가게로 돌아와

업주를 협박하려다 결국

출동한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경찰 무장한 강도에 맞서 싸우는 것은 

매우 위험할 수 있다며 

직접 대응은 가능한 피할 것을 조언했습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조회수 7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