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한인 학생들도 반전 시위 동참..“당장 전쟁 중단해야”

<리포트>

반전시위가

결국 폭력 사태로 번진

UCLA 대학 캠퍼스.

 

어젯밤 친팔레스타인 시위대와

그에 맞서는 또다른 시위대가

충돌하면서

오늘 하루 모든 수업을 

전격 취소했습니다.

 

시위대 일부가 

텐트를 부순 후 의자를 던지고 

후추 스프레이를 뿌리는 등 

폭력 행위가 

곳곳에서 벌어졌기 때문입니다.

 

충돌과정에서 

모두 15명 정도가 부상을 입었는데 

그 가운데 한 명은 

머리를 다쳐 병원으로 이송되기도 했습니다.

 

<빈센트 도어 ㅣ UCLA 시위 참여자>

 

남가주 주요 대학 캠퍼스로

시위가 확산되는 가운데

한인 학생들도 속속 시위에 

가담하는 분위깁니다

 

당장 이스라엘-하마스

전쟁을 중단하고

가자 주민들의 피해를

막아야 한다는 주장입니다.

 

<USC & UCLA 시위 참여 한인 학생>

 

학교 수업 취소는 물론

일부 대학은 학교 당국이 

캠퍼스 출입과 통행을 제지하면서

학생들은 불편을 겪고 있습니다.

 

<다니엘 한 ㅣ USC 4학년>

 

시위 폭력 사태로 

워싱턴 DC 일정을 취소하고 돌아온

캐런 배스 LA 시장은

어젯밤 충돌에 대한 

전면적인 수사를 예고했습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