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흥사단 옛 본부, 미주 독립운동 연구 본거지 될 것"..내일 동판 제막


<리포트>

LA에 위치한 흥사단의

옛 본부 건물인 '카탈리나 단소'


한국 국가 보훈부가 매입한 후

처음으로 직접 방문했습니다

황의균 국가 보훈부 보상정책 국장은

카탈리나 단소가 미주 독립운동 역사 보존의

중심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직접 국가 보훈부에서 직원을 파견해

관리, 운영 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등

한국 외 사적지 보존에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방침입니다

< 황의균 ㅣ 한국 국가보훈부 보상정책 국장 >


보훈부는 카탈리나 단소를

캘리포니아주와 연방 사적지로

등재하는 방안도 추진하고 있습니다


카탈리는 단소는 지난 3월

LA 시 역사 문화 사적지로 지정됐습니다

보훈부는 내일 동판 제막식을 갖고

카탈리나 단소를 어떻게 활용할 것인지에 대한

비전을 전격 공개할 예정입니다


< 황의균 ㅣ 한국 국가보훈부 보상정책 국장 >


카탈리나 단소는

지난 1932년 흥사단이 십시일반 성금을 모아 구입한 후

본부로 사용해 온 미주 독립운동의 산실입니다


지난해 한국 정부가 처음으로

직접 나서서 매입한 해외 독립운동 사적지입니다


LA 에서 SBS 이재린입니다

조회수 6회댓글 0개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