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10대 소녀, 5번 Fwy서 음주 운전.. “나무와 충돌해 3명 숨져”


오늘 새벽 5번 프리웨이에서 음주운전을 하던 10대 소녀가 나무를 들이받아 차에 타고 있던 3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캘리포니아주 고속도로 순찰대 CHP에 따르면 사고는 오늘 새벽 0시 30분쯤 캐스태익 지역에서 보고됐습니다.


커브를 돌던 과속 차량이 중심을 잃으면서 나무를 들이받은 건데, 이 사고로 차에 타고 있던 3명이 밖으로 튕겨져 나가면서 숨졌습니다.


사고 차량인 2010년형 도요타 캠리는 두 동강 난 채로 구겨진 모습이었으며, 운전자는 19살 테일러 로벗슨으로 확인됐습니다.


부상을 입은 로벗슨은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CHP의 검사 결과 로벗슨은 술에 취해 운전대를 잡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