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을 기회로..“희망 넘치는 새해를 기대한다”




<리포트>


인플레로

힘든 한 해가 될 수 있다는

2023년.


한인들은

힘겨운 한 해를

기회로 만들겠다며

철저히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비즈니스 업주들은

경치 침체가 시작돼도

위기를 극복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라이언 민 ㅣ 비즈니스 매니저>


새해에는

많은 결실을 맺을 수 있는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하기도 했습니다.


<원예빈 ㅣ 비즈니스 매니저>


내년에는

고공행진하는 모기지 이자율이 안정돼

내 집 마련을 꿈을 이루고 싶다는

한인도 있습니다.


<이호성 ㅣ 산호세 거주>


학생들의 희망은

단연 성적 향상입니다.


새해부터는

철저하게 계획을 세워

공부하겠다고

학생들은 말합니다.


<최원규 ㅣ 샌프란시스코 거주>

저는 오는 2023년 성적을 향상시키고 건강한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하고 있습니다.


<최규화 ㅣ 샌프란시스코 거주>

공부를 더 열심히 해 부진한 성적을 높이고 싶습니다. 2023년 새 학기에는 좋은 학점을 받고 싶습니다.


부모들은

오는 2023년에는

자녀들이 건강하고

사업이 번창하기를 기도했습니다.


<엘리자베스 양 ㅣ LA 거주>


오는 2023년은

어렵다고 하지만

그래도 한인들은

희망찬 계획을 세우며

새해를 기대하고있습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