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45지구 연방하원//미셸 박 스틸에 베트남계 후보 도전장..“자신있다”


<리포트>

내년 예비선거 우편투표.

이제 두달도 채 남지 않으면서

한인 후보들의 

선거 레이스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미셸 박 스틸 의원이

3선의 출사표를 낸

캘리포니아 연방하원 45지구는

공화와 민주 지지자 비율이 

거의 박빙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지난해 선거에서는

미셸 박 스틸 의원이 

같은 아시안계 후보를

따돌리며 승리해

연임에 성공했습니다.

 

하지만 내년 선거에는

민주당 소속 

베트남계 후보 2명이 

도전장을 내밀면서

아시안 후보간 대결이 

펼쳐지게 됐습니다.

 

특히 베트남계는

지역구 내 최대 

아시안 커뮤니티인 만큼

선거전은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지금까지 선거때마다

베트남 커뮤니티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아온

미셸 박 스틸 의원은

강한 자신감을 보이고 있습니다.

 

<미셸 박 스틸 ㅣ 45지구 연방 하원의원>

 

먼저 공화당 유일 후보로서

다수의 후보가 나온 

민주당에 비해

경쟁에 유리하다는 겁니다.

 

특히 2선에 성공한 

현직 의원인 만큼 

인지도가 훨씬 높아

미셸 의원이 우세하다는 

평가도 나오고 있습니다.

 

미셸 박 스틸 의원은

무엇보다 세금과 

개솔린 가격을 낮추고

범죄율을 낮추는 데 

힘 쏟겠다는 공약을 내걸고 있습니다.

 

<미셸 박 스틸 ㅣ 45지구 연방 하원의원>

 

미셸 의원은 

다가오는 예선은 물론 결선까지

결국 한인 표심에

선거 당락이 달려있다며

한인들의 적극적인

투표 참여를 호소했습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조회수 6회댓글 0개

Commenti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