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9백만 달러 PPP 대출사기 혐의 한인 변호사, 재판 앞두고 숨져






<리포트>


지난 2020년 PPP,

급여 보호 프로그램

대출 사기로

연방 검찰에 체포됐던

뉴저지 한인 변호사 최 모 씨


무려 900만 달러 규모의

금융사기와 돈세탁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최근 최 씨가

정식 재판을 앞두고

돌연 숨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난 25일

연방법원 뉴저지 지법은

공판을 앞두고 있던

최 모 변호사가 사망함에 따라

공소기각 결정을 내렸습니다.


공소 기각은 피고인 사망 등

소송 조건에

흠결이 있을 때

법원이 소송을 종결시키는 겁니다. 하지만 재판부는

최 씨의 사망 이유나 경위는

설명하지 않았습니다.


검찰도 최 씨의 사망 경위에

대한 정보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최 씨의 변호사는

의뢰인 사망에 대한 질문에

답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숨진 최 씨는

지난 2020년 9월

불법 유령회사를 통해

900만 달러 규모의

PPP 대출을 받은 혐의로

연방 검찰에 전격 체포됐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