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년 역사’ 화장품 브랜드 레브론, 파산 보호 신청


<기사>


미국에서 90년 역사를 자랑하는 대형 화장품회사 레브론(Revlon)이

‘챕터 11’ 파산 보호 신청을 했습니다


레브론은 화장품 업계의 경쟁 심화,

공급망 문제, 그리고 부채 부담에 따른 유동성 부족으로 인해 파산 위기를 맞았다고 밝혔습니다


데브라 페렌만 레브론 최고경영자는

레브론이 현재 5억 7,500만 달러의 기업 회생 대출을 받아 사업을 계속하고 있다고 발표했습니다


지난해 레브론 매출은

2017년과 비교할 때 22%가 감소했고, 주가는 올해 들어 80%가 하락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