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CA 중간 주택 가격, 90만 달러 넘어..2달 연속 최고치 경신



캘리포니아주의 주택 가격이 또다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가주부동산중개인협회는 지난 5월 캘리포니아의 단독주택 중간 가격은 90만 8천 40달러로 전달에 피해 0.4% 또 상승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주요 대도시 지역에서 특히 상승세를 기록했는데 LA 메트로 지역의 경우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9.8%가 상승했고. 오렌지 카운티의 경우 중간 주택 가격이 142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13.2%나 뛰어 올랐습니다.


여전히 높은 모기지 이자율 속에 집을 팔려는 주택 소유주들은 줄어들면서 매물 부족 현상이 가격 상승세로 이어지고 있는 겁니다.

하지만 100만 달러 이상의 주택 매매 건수는 되려 지난해에 비해 15.5%나 증가해 부동산 시장에서 빈익빈 부익부 현상이 도드라지고 있다고 부동산 전문가들은 분석했습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