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시, 학교 앞 노숙금지안..시위대의 격렬한 반발 속 '통과'





<리포트>


결국 LA시에서

학교 부근 노숙 행위가

전면 금지됐습니다.


LA시의회는

오늘 찬성 11표, 반대 3표로

학교 앞 노숙 금지 조례안을

최종 통과시켰습니다. 무려 3번의 표결을 거친

끝에 조례안이 통과된 겁니다. 이번 조례안 통과로

학교나 데이케어 부근

5백 피트 내

노숙 행위가 일제히 금지됩니다.


이미 LA시 조례안은

소화전이나

출입구 또는 짐을 내리는 로딩 존에서

노숙행위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또 노숙자들이

자전거나 휠체어 전용 도로를

점거하는 것도

불법 행위에 포함됩니다.


지난주에 이어

이번 주에도

LA 시의회에 시위대가 난입해

이번 조례안이 비인간적이라며

투표를 방해하기도 했습니다. 시위대는 출동한 경찰에 의해

해산됐고

그 과정에서

시민 1명이 체포됐습니다. 시의회가 최종 승인했지만

조례안을 반대하는

목소리도

여전히 높은 상황입니다.


당장 쫓겨나는 노숙자에게

셸터를 제공하거나

근본적인 노숙자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는 비판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