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카운티 검사장 후보, 한인타운 치안 심각..“처벌 강화하고 지원 늘려야”

<리포트>

LA지역의 치안 정책을 담당하는

LA카운티 검사장 선거.

 

현직 조지 개스콘 검사장에 맞선

네이선 호크만 후보가

오늘 한인사회를 찾아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호크만 후보는

한인타운 내 강절도와

폭력 범죄 그리고 증오 범죄 등

범죄율이 세 자릿수 이상 증가했다고 지적하며

심각한 치안 문제를 강조했습니다.

 

<네이선 호크먼 ㅣ  LA 카운티 검사장 후보>

 

보석금 없는 석방과

950 달러 이하의 재산 피해는

경범죄로 처리하는 등의

현 제도를 비판하기도 했습니다.

 

호크만 후보는 현재의 정책들이

범죄자들에게 너무 관대하다며

범죄율을 낮추기 위해

처벌을 강화하고

법 집행 기관과의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네이선 호크먼 ㅣ  LA 카운티 검사장 후보>

 

<로버트 안 ㅣ 변호사>

 

제 44대 LA 카운티 검사장은

오는 11월 5일

본선거를 통해 선출될 예정입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조회수 2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