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한인사회 코로나 끝물 경기가 살아난다..예약 '급증'



<리포트>


점심시간이 막 시작되는

LA 한인타운의 한 음식점입니다.


10여 개 테이블이 모두

손님들로 가득 찼습니다.


코로나 규제가 대부분 해제되면서

대면 모임들이 크게 증가했습니다.


<새라 지 ㅣ LA한인타운 거주>


호텔과 대형 식당들도

마찬가집니다


그동안 미뤄왔던

행사 예약들이

밀려들고 있습니다


<숀 김 ㅣ 호텔 제너럴 매니저>


한인타운 경기가 활기를

뛰기 시작하면서

가격을 내리는 업소들까지 생겨나기 시작했습니다.


특별 할인이라는 이름으로

치솟았던 음식 가격을 내려

한인 소비자를 잡자는 겁니다.


예약건수가 최근 들어

30%나 늘어났습니다.


<클로이 조 ㅣ 식당 매니저>


오랫동안 기다렸던

한인경제 활성화는 이미 시작됐습니다.


휴전협상이 진행되고 있는

우크라이나 전쟁이 종료되면


한인경제의 활기는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LA에서 SBS 김윤합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