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한인타운, ‘흉기 소지’ 40대 한인 남성..경찰 총격에 숨져




<리포트>

여러 대의 경찰차는 물론

소방차 등이 

주택가를 막아섰습니다.

 

출동한 경찰관들은

분주히 주변 상황을

점검합니다.

 

오늘 오전 11시쯤

한 40대 한인 남성이

경관의 총격에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LA 경찰국은 

해당 지역에서 

폭력적인 남성이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고

밝혔습니다.

 

<애런 폰세  ㅣ  LA 경찰국 올림픽 경찰서장>

이번 사건으로 부상당한 경관은 없습니다.  이번 사건과 관련된 모든 정보는 경찰국 공보관을 통해 전달받아야 합니다.

 

LA시 정신건강국

직원과 만나기 위해

출동했는데 집안에서

흉기로 무장한 남성을

맞닥뜨렸다는 겁니다.

 

경찰은 남성이 위협을 가해

경관 가운데 한 명이

발포했다고 밝혔습니다.

 

결국 한인 남성은

현장에서 숨졌고

가족들은 경찰 총격 이후

상당한 충격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숨진 남성의 동생은

정신 문제를 겪고 있던

남성의 부모가 당국에

직접 신고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장에 이미 

정신건강국 직원이 나와 있었지만

경찰이 이들과

상의도 하지 않고

대응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번 사건으로 

부상당한 경찰관이나

주변 주민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유가족들이 과잉 대응이라고

주장하는 가운데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에 대해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조회수 2회댓글 0개

コメント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