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 총영사관은 여성 영사 전성시대..“성별보다 실력”





제목: LA 총영사관은 여성 영사 전성시대.."성별보단 실력"

형식: 리포팅


<리포트>

현재 부임한 LA 총영사관 내

영사 22명 중 여성 영사는 5명


역대 가장 높은 비율입니다


검찰, 외교부, 교육부, 법원, 그리고

재외동포 재단 등

여러 부처에서 파견돼

다양한 업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법원 행정처 의 경우

지난 2018년부터

LA 공관에 처음으로 파견을 시작했습니다

한경화 영사는

가족관계 등록과 당일 발급 등

모든 절차를 간소화, 가속화하는 데

총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 한경화 ㅣ LA 총영사관 영사 (법무 담당) >

여성 비율이 높은

교육부에서는 여성 영사들의 활약이

확대되고 있습니다

< 최하영 ㅣ LA 총영사관 영사 (교육 담당) >


지난해 기준

한국 공무원의 여성 비율은 48.2%


해외공관 업무의 대부분을

담당하는 외교부의 경우도

한국에서도 여성 비율이

급격히 증가했습니다


< 김혜진 ㅣ LA총영사관 영사 (공공외교 담당) >


한때 남성 일색이던

해외공관들도 이제는

전문성과 실력을 갖춘

더 많은 여성 영사들의 진출로

변화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LA 에서 SBS 이재린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