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한인회, “회장 선거 규정 변화 없다”..제임스 안 출마 결심 굳힌 듯





<리포트>


지난달부터

정관개정 작업을

진행해온 LA 한인회.


일부 개정은 있지만

올해 말 치러질

한인회장 선거에 대한

규정 변경은 없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5만 달러

공탁금 규정 등이

예민한 사안인 만큼

신중하기로 했다는 겁니다.


지난 2년간

지역 주요 봉사단체로

한인회 위상을 끌어올린

제임스 안 회장도

최근 재임 도전 결심을

사실상 굳힌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시와 카운티

그리고 주 정부는 물론

연방 정부와 협력 확대를 통한

한인사회 봉사에 계속

집중할 계획입니다.


<제임스 안 ㅣ LA 한인회장 (지난 7월)>


한인 단체 간

협력과 소통에도

중심단체로 역할을

담당하겠다는 겁니다.


<제임스 안 ㅣ LA 한인회장 (지난 7월)>


LA 한인회는

이달 말 정관개정이

마무리되면

본격적인 선거 일정에

돌입한다는 방침입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