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 한인 이민사 전시관 개관..학습 현장으로 자리매김




<LA 한인 이민사 전시관 개관..학습 현장으로 자리매김>


10여명의 교육자들이

LA 한국교육원, 미주 한인 이민사

전시관을 방문했습니다.


교육자들은

한인 이민사 전시관을 통해

문화와 역사 속 사건을

배우고 있습니다.


<전시관..교사들과 학생들 발길 이어져>



미주 한인 이민사를

원스톱으로 전시관에서 배울 수 있어

교사들과 학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전시관은

1945년 이후

한인 정착사를 소개하면서

학습 현장으로 자리매김했습니다.


< K 열기와 맞물려 K-팝 등 소개>


더구나

K 열기와 맞물려

K-팝 부터 한식

그리고 태권도까지

설명해주는 코너도

설치됐습니다.


<신주식 ㅣ LA 한국교육원 원장>


전문가들은

한인 이민 역사를 널리 알리 수 있는

교육 현장이될 것으로 기대하고있습니다.


<그레이스 조 ㅣ CSU 교수>


<샤토 갤러리 3인 작품전..작가 공유 철학적 작품>


샤토 갤러리에서는

세 작가가 공유하는 철학을

작품을 통해 볼 수 있는

3인전이 열리고 있습니다.


비니 카멘 작가는

자연의 신비함을

다양한 소재들을사용해

작품을 완성시켰습니다.


민예지 작가의

트레이드 마크인

반짝이는 장식물을사용해

비밀스러운 내면을

표현했습니다.


<상호 연결성 표현한 작품들 선보여>


마이클 노어트의 작품은

자연과 회화적 언어

사이의 상호 연결성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레이스 김 ㅣ 샤토갤러리 큐레이터>


<이성숙 작가, 막걸리 에세이..문학계 주목>


미국과 한국에서 활약하는

이성숙 작가의

막걸리 에세이가

문학계에서 주목받고 있습니다.


보라와 탱고의 작가이기도 한

이성숙 작가는

막걸리 만들기를 통해

한국 문화를 타인종에게 전파하고 싶어

막걸리 에세이를 쓰기 시작했습니다.


<이성숙 ㅣ 작가>

막걸리와 관련한 에세이를 여러편 쓰고 있습니다. 막걸리를 전세계에 알리고 싶어서 말걸리 수필을 쓰고 있습니다.


SBS 이삼현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