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 & OC 4분기 한인 요식업소 8곳, '위생불량' 영업정지



<기사>

올 4분기 LA 와 OC지역에서 

보건국의 위생단속에 적발돼

영업정지 처분을 받은 한인업소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올해는 2배나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올 한해 동안 보건 안전 규정을 위반해

최대 3개월 이상 영업 정지를

받은 한인 식당과 마트 등은 총 26곳으로

식품보관 온도 위반과 식품안전 인증서 미소지,

그리고 설치류와 곤충 발견 등

적발 사유는 다양했습니다 


또 LA 지역은 적발 건수가 

34% 감소했지만

오렌지 카운티는 56%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중에는 유명 체인이나 

인기 식당들도 대거 포함됐습니다 


연말 연시 한인 요식 업주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해보입니다

조회수 4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