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NASA 근무 30대 한인 엔지니어..‘연쇄 성폭행’ 혐의 체포



<기사>

항공우주국 NASA의 한인 엔지니어가

수년간 여성들을

성폭행 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텍사스 주 해리스 카운티 검찰은

올해 37살의 에릭 심씨를

4건의 성폭행 혐의로

추가 기소했다고 밝혔습니다


심 씨는 앞서 지난 2월 29일,

두 명의 여성을 성폭행 한 혐의로

휴스턴 지역 NASA 존슨 우주센터에서 체포됐습니다


검찰에 따르면 심 씨는

지난 2019년부터 2022년까지

데이팅앱을 통해 만난 여성 6명을

성폭행하고 경찰에 신고할 경우

영상을 공개하겠다고 협박했습니다


김 오그 검사장은 "심 씨가 NASA에

근무한다는 점을 내세워 여성들에게 접근했고

심 씨가 해외여행을 자주 다녔다는 점에서

추가 피해자가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심 씨의 변호인 측은

모든 관계는 합의로 이뤄졌으며

여성들은 허위 주장을 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심 씨는 현재 60만 달러의

보석금을 내고 풀려났으며

24시간 가택연금 명령을 받은 상탭니다


에릭 심 씨는 9년 간 NASA 엔지니어로 근무했으며

NASA 소속 우주 비행사와 과학자 등과 함께

노래 강남 스타일을 패러디한

‘NASA 존슨 스타일’ 이라는 영상을 제작해

세계의 주목을 받기도 했습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