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필라델피아 ‘좀비 마약’ 정체는 니타젠?..유럽까지 확산 조짐


<기사>

유럽에서 펜타닐 보다 40배 강한

중국산 불법 제조 마약이 확산되고 있어 미국도 긴장하고 있습니다


영국에서 자선단체 ‘거리의 교회’를 운영하는

믹 플레밍 목사는 마약 ‘니타젠’으로 인해 사망하는 사람이 최근 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니타젠은 지난 1950년대 스위스 제약회사 ‘시바 (Ciba)’에서

진통제로 개발했지만 과다복용 가능성이 높아 시장에 출시되지는 않았습니다


니타젠은 펜타닐의 최대 40배

모르핀보다 최대 1,000배 강력한 것으로 전해져

‘프랑켄슈타인 마약’이라는 별명이 있을 정도입니다


이전에 필라델피아와 포틀랜드 등에 이미 퍼져

지역을 황폐화 시킨 적이 있던 것으로 알려지기도 해

미국에도 다시 퍼질지 않을까 우려된다고 플레밍 목사는 강조했습니다



조회수 10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