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감기 보다 약해진 코로나..‘24시간 열 없으면 출근’



<리포트>

 

CA 공중보건국은

코로나 격리 지침을

대폭 완화시켰습니다.

 

코로나 하위변이 위력이

감기보다도

약해졌기 때문입니다.

 

<코로나 하위 변이..가벼운 감기 증상이 전부>

 

의학계에서는 

코로나 하위변이에 감염되면

기침과 미열 등

가벼운 감기 증상이

전부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영직    ㅣ    호흡기 질환 전문의>

 

코로나 하위 변이는

감기 보다도 약한 증상을 보이면서

코로나 격리 지침이

크게 완화됐습니다.

 

<“24시간 동안 열 없을 경우 격리 필요 없다”>

 

공중보건국은 

코로나에 걸렸을 경우

해열제를 먹지 않고

24시간 동안 열이 없을 경우 

격리할 필요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무증상자 따로 격리하지 않아도 괜찮아>

 

발열이 없고 증상이 경미하면

등교나 출근을

허용한다는 겁니다.

 

더구나 무증상자는

따로 격리를 하지 않아도 됩니다.

 

<검사 결과 양성..10일 동안 마스크 착용 필수>

 

코로나 무증상이지만

검사 결과가 양성인 경우 

10일 동안 마스크를 

착용해야 합니다.

 

<딘 블룸버그    ㅣ    UC 데이비스 병원 박사>

코로나 하위 변이는 감염이 돼도 건강을 해칠 위험성이 매우 낮아졌습니다. 또는 변이 백신이 있고 치료약도 언제든지 구할 수 있습니다.

 

<LAUSD 격리 방침 완화..증상 경미 격리 없어>

 

LA 통합교육구도

코로나 격리 방침을

완화시켰습니다.

 

코로나에 감염됐지만 

발열이 없고

증상이 경미할 경우 

격리가 필요 없다고

통합교육구는 설명했습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

 

 

 

4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