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남가주 개솔린 가격.. 연일 하락세에도 ‘5달러 대’ 유지



<기사>

남가주 개솔린 가격 하락세가 이어지고 있지만, 여전히 5달러대를 기록하고 있어 운전자들의 부담이 지속되고 있습니다.


전미자동차협회 트리플A와 유가정보서비스국 OPIS에 따르면 LA카운티 평균 개솔린 가격은 오늘 0.8센트 떨어진 갤런당 5달러 29.7센트입니다.


오늘까지 12일 동안 7.5센트 하락한 것입니다.


오렌지카운티 개솔린 가격은 오늘 1센트 떨어진 갤런당 5달러 20.3센트를 기록했습니다.


지난 5일 동안 총 3.1센트 떨어진 전국 평균 개솔린 가격은 갤런당 3달러 64센트를 기록했습니다.

0 views0 comments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