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남가주, 오늘부터 '폭염 주의보'.. 자외선 지수 '위험 수준'


<기사>

내년 초부터 미국에서 피임약을 의사의 처방 없이 아스피린이나 소화제처럼 쉽게 구입할 수 있게 됩니다.


식품의약청 FDA는 오늘 프랑스 제약업체의 피임약 '오필'에 대해 처방전 없는 판매를 승인했습니다.


미국에서 처방전 없이 사전 피임약이 판매되도록 승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지난 5월 '오필'의 OTC 판매에 대해 만장일치로 승인을 권고한 FDA 자문단은 약의 부작용보다 원하지 않은 임신으로 더 많은 여성이 피해를 볼 가능성이 높다고 주장했습니다.


'오필'의 부작용으로는 불규칙한 출혈과 두통, 어지러움이 보고됐으며, FDA는 유방암을 앓고 있거나 과거에 진단 받은 적이 있는 사람들은 복용해서는 안된다고 조언했습니다

3 views0 comments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