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생의 찬미’..‘새로운 시각을 찾다’


<리포트>

미술관 앞에서 울려퍼지는

흥겨운 북 소리.


전시회장에는

한국미술 작품들이 가득합니다.


샌디에이고미술관에서

내일부터 개최되는 특별전

‘생의 찬미’ 입니다.


<정상원 ㅣ LA 한국문화원장>


19세기 초부터 20세기 초의

전통회화 작품들을 비롯해

한국 동시대 작품까지

모두 34명의 작품 50여 점이 펼쳐집니다.


LA한국문화원과 샌디에이고미술관

그리고 한국 국립현대미술관과 해외문화홍보원이

공동으로 협업해 다양한 한국미술의

모습을 담아냈습니다.


<록산나 벨라스케스 ㅣ 샌디에이고미술관장>


LA 한국문화원은 이번 전시기간 동안

다양한 미술교육 프로그램과

K팝 행사 등을 개최할 예정입니다.

현실을 있는 그대로 기록하는 매체인

사진.


최근에는 사진작가의

주관적인 해석과 표현이 강조되면서

그 이상의 의미를 갖게 되었습니다.


사진 예술의 새로운 차원을 추구하는

작품들이 가득한 사진 전시회가

LA 다운타운에서 열립니다.


모두 6명의 작가가 참여한 이번 사진전은

고 지현 관장을 추모하는 의미도

함께 담았습니다.


사진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하는

작품들은 내일부터 다음 달 9일까지

페이스 A 갤러리에서 관람할 수 있습니다.


LA에서SBS 하주은입니다

4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