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연방정부, SVB 파산 ‘사전 관리 여부’ 조사..연준 책임론도


<리포트>


연방정부가 최근 잇따른

은행 파산 사태에 대한

조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금융 전문가들과

연방의회 등에서

실리콘밸리은행 파산 등을

자세히 들여다보고

있다는 겁니다.


지금까지 조사에서는

실리콘밸리은행이

최소 수개월 전부터

위기 조짐을 보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기술기업을 고객으로

급성장한 은행이

1년 이상 강한 긴축 상황에

대처할 능력이

충분치 않았다는 겁니다. 결국 은행 규제를 담당하는

연방준비제도가

더 일찍 적극적으로

개입했어야 한다는 지적입니다. 급격한 금리 인상으로

일부 은행들이

어려워질 수 있다는 것을

인식할 수 있는 상황에서

연준이 손을 놓고 있었다는 겁니다.

일부 전문가들은

실리콘밸리은행과

규제당국인 연준 모두

이번 사태와 관련해

지적받을 부분이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재닛 옐런 재무부 장관도

은행 파산사태와 관련해

위험 관리를 위한

규제당국 역할을

확인할 필요성을 인정하기도 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2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