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유권자 44% "바이든 vs 트럼프 대결 시 다른 후보 지지"


<기사>

내년 대통령 선거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재대결할 경우 44%의 유권자가 제3후보 지지를 고려할 것이라는 여론조사가 나왔습니다.


NBC방송이 등록 유권자 천 명을 대상으로 지난 16일부터 20일까지 조사한 결과, 재대결 시 제3의 무소속 후보 지지 고려에 대해 44%가 긍정 답변했고, 53%는 다른 후보에 대한 지지를 고려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정당별로는 민주당 지지층의 45%, 공화당 지지층의 34%가 제3후보 지지 가능성을 내비쳤습니다.


히스패닉과 흑인 유권자, 18세에서 34세의 젊은층, 그리고 지난 대선 경선 당시 엘리자베스 워런과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을 지지한 진보층 사이에서 특히 제3후보론이 우세를 보였습니다.

1 view0 comments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