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작가 조합 파업, 할리우드, 148일 만에 재가동..경제 손실 '50억 달러'


<리포트>


오늘 새벽 0시 1분을

기준으로 공식 종료된

할리우드 작가 조합 파업.


만 천 5백여 명에 달하는

할리우드 작가들이

무려 5개월,

정확히 148일 만에

일터에 복귀하게 됐습니다.


작가 조합과

제작사 간 최종 합의안에는

앞으로 3년간

순차적 기본급 인상과

스트리밍 방영 추가 분배금 지급 등의

내용이 담겼습니다.


또 인공지능 AI가

학습을 위해 작가의 자료를

사용하는 것을 금지할 권리 등

AI 관련 보호 조항도 포함됐습니다.

<사일린 버스비 ㅣ 할리우드 작가>

일단 잠정적으로 기분이 좋습니다. 아직 합의안이 완전 통과된 것은 아니기 때문입니다. 또 제작을 재개하려면 배우 조합 협상도 타결돼야 가능합니다.


작가 조합 지도부는

투표를 거쳐

오늘 파업 종료를 승인했는데

아직 절차상

전체 조합원 투표는

남아 있습니다


다음 달 2일부터 9일까지

진행되는 조합원 투표는

무난한 가결이 예상됩니다.


이번 파업 종료와 함께

그동안 중단됐던

심야 토크쇼 프로그램 제작이

가장 먼저 재개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또 지난 7월부터

파업에 돌입한

할리우드 배우조합 협상도

급물살을 탈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습니다.

<크리스 파세카 ㅣ 할리우드 배우>

아직 파업이 종료됐다고 말할 수는 없습니다. 조합원들이 투표로 통과시켜야 하기 때문입니다. 더구나 우리 배우조합 파업은 아직 진행형이기 때문입니다.

경제 전문가들은

이번 할리우드 양대 노조의 파업으로

미국 경제가 입은 손실액은

약 50억 달러 규모로

추산하고 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1 view0 comments

Kommentar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