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1분기 성장률 1.3%..최초 발표보다 0.2%P 상승


<기사>

미 상무부는 오늘, 1분기 국내총생산, 즉 GDP 증가율이 연율 1.3%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잠정치로, 지난달 발표된 속보치에서 0.2%포인트 상향 조정됐습니다.


미국의 성장률은 속보치, 잠정치, 확정치로 세 차례 나눠 발표됩니다.


1분기 성장률이 다소 올라간 것은 소비자 지출이 속보치 때 3.7%에서 이번에 3.8%로 소폭 상향 조정된 덕분입니다.


미 언론들은 그러나, 여전히 부진한 성적표라고 평가했으며, 가파른 금리인상과 이로 인한 기업과 부동산 부문의 투자 감소가 미국의 성장세를 둔화한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전문가들은 2분기 성장률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하면서도, 연내 경기침체 가능성도 우려하고 있습니다.

1 view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